정진석 의원, 총선 예비후보 등록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미래통합당 정진석 국회의원이 지난21일 공주시선거관리위원회에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 공주시·부여군·청양군 예비후보로 등록했다.

선관위를 방문한 정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한 첫 사망자 발생에 이어 오늘 국내 확진자가 156명을 넘어서 국민들의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다"며 "저 역시 2주전부터 대민 접촉을 자제하는 등 지역 주민의 안전과 건강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코로나19 확산방지 및 지역사회 방역망 강화 노력에 동참하기 위해 대민접촉 선거운동을 최대한 자제한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5선 도전이다. 또한 "4.15 총선은 무너진 경제를 살려낼 수 있는 마지막 기회가 될 것"이라며 독선“과 폭주하는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고 흔들리는 자유대한민국을 바로 세울수있는 기회로본다“며 출마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한 정 의원은 "대통령은 말로만 공정과 정의를 외치는 문재인 정권이 불공정과 불의의 대명사가 됐다"며 "이번 4.15 총선을 통해 국민들께서 진심과 거짓을 판가름해 주실 것으로 본다"고 강조했다.

정 의원은 원내대표 겸 당대표 권한대행, 국회 사무총장, 청와대 대통령 정무수석비서관 등을 거치며 국정 경험을 쌓아 왔다. 특히 지난 4년간 공주·부여·청양 지역구에 역대 최고로 국비를 확보했다“고 공로를 내세웠다.

 

경찰일보 이성효 기자

Copyrights ⓒ 시니어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성효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