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김일복 기자

- 감염증 대응 현장점검 -

- 감염증 확산방지 총력 -

- 건설현장 감염증 예방대책 -

(유덕열 동대문 구청장) 기사 이미지 사진

경찰일보 김일복 기자=유덕열 동대문 구청장이 5일 오후 동대문구 신종 코리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현장의 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직접 나섰다.동대문구보건소 내 위치한 선별진료소에 진료반과 선별진료소에 방문해 선별진료소 진료반과 선별진료소 출입문 앞에있는 대기 공간애서근무하는 직원의 운영 현황을 파악하고 직원들에게 빈틈없이 철저하게 운영할 것을 재차 당부했다.아울러 대기 공간에 마스크 및 손세정제 체온계 안내 배너등이 제대로 잘 갖춰져 있는지도 살뜰히 챙기고 담당직원에게 환자들이 입구나 경로를 찿는데 혼선이 생가지 않도록 안내할 것을 덧붙였다.

(유덕열 동대문 구청장) 기사 이미지 사진

이어 용신동의 명성경로당에 방문해 어르신 들에게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예방수칙을 설명하고 경로당 휴관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 앞서 구는 1월29일부터 관내 경로당 135개를 대상으로 예방수칙 및 감염관리요령 인지여부 시설 종사자 이용자 대상 교육 전파여부 시설 내 손세정제 마스크 비취여부 외부인 출입제한 조치 시행 여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신고 및 모니터링을 실시했다.경로당 현장에서 확인 했다.마지막으로 동대문 노인종합복지관을 방문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애쓰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프로그램 수업을 진행중인 한 교실에 들러 관련한 의견을 청취했다.

(유덕열 동대문 구청장) 기사 이미지 사진

특히 바이러스에 감염되면 위험한 상황에 처할 수 있는 어르신들을 위해 어르신들이 많이 모이는 시설에 방문해 알기 쉽게 증상 및 예방법등을 설명하는 세심한 행보를 이어갔다. 동대문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으며 상황 종료시까지 주 1회 소규모 숙박업소 23개 (도시민박업 22개 한옥체험업 1개)를 찾동간호사를 포함한 2인 1조로 직원이 방문해 손세정제 마스크 등 방역물품 발열 체크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수칙 등 외국어 안내문 및 배너 비취등을 확인하고 외국인 근로자가 많은 건설공사장에 대한 자체 신종 코리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에방대책 지도점검 계획 수립하여 건설노동자 중국을 비롯한 외국인 근로자 근무현황 이에 따른 현장 조치등도 파악할 예정이다.


[경찰일보 김일복 기자]

Copyrights ⓒ 시니어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일복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경찰신문